문화시설

붓끝에 서린 전주의 숨결 강암서예관

  • 강암서예관 1번째 이미지
  • 강암서예관 2번째 이미지
  • 강암서예관 3번째 이미지
  • 강암서예관 4번째 이미지
  • 강암서예관 5번째 이미지
  • 강암서예관 6번째 이미지
  • 강암서예관 7번째 이미지
  • 강암서예관 8번째 이미지
  • 강암서예관 9번째 이미지
  • 강암서예관 10번째 이미지
  • 강암서예관 1번째 이미지
  • 강암서예관 2번째 이미지
  • 강암서예관 3번째 이미지
  • 강암서예관 4번째 이미지
  • 강암서예관 5번째 이미지
  • 강암서예관 6번째 이미지
  • 강암서예관 7번째 이미지
  • 강암서예관 8번째 이미지
  • 강암서예관 9번째 이미지
  • 강암서예관 10번째 이미지

연관태그

전화번호
063-285-7442
홈페이지
기본주소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주천동로 74
써머리

강암서예관 소개

 

한국서예사의 새로운 장, 필(筆)로서 옛정신은 되살리고, 실천으로 현대의 예술혼을 일깨우는 곳, 강암서예관.

국내 유일의 서예전문전시관으로 1990년 전주 출신의 서예계의 대가 강암 송성용 선생께서 서화작품 및 서예관 부지등의 소유재산을 전주시에 기부, 사회에 환원의사 표명을 하여 건축하였다. (1990 ~ 1994년)

추사 김정희, 창암 이삼만, 단원 김홍도, 다산 정약용 등 송성용선생이 평생에 걸쳐 수집한 국내 유명서예가의 작품 1천여 작품을 전시하고 있다. '예향', 서예의 도시 전주의 분위기에 흠뻑 취할 수 있다.

 

강암 송성용 선생 

 

5세때 선친으로부터 한학과 서예를 익히고 16세가 되자 학문과 예술이 하나의 경지를 이룩하였고, 1965년 전주로 이거하여 타계 하실 때 까지 왕성한 창작 활동으로 한국서예계의 새로운 장을 연 깨어있는 선비이자 대 서예가 이셨다.

강암 선생은 선친의 가르침에 따라 민족의식이 강하셨고, 일제의 단발령에 항거햐여 평생 보발과 한복을 지키고, 창씨개명을 거부하였으며, 일본어를 멀리하고, 우리의 문자인 한글을 익혔다. 

지켜나가야 할 우리의 전통문화와 유가의 도는 철저히 지키셨다.

 

운영안내

 

운영안내
관람시간

09:00 ~ 18:00

(년중무휴 / 추석• 설 당일 휴무)

관람료 무료

목록